합천군 여름철 수인성 식품매개 감염병 식중독 감시체계 강화
합천군 여름철 수인성 식품매개 감염병 식중독 감시체계 강화
  • 김윤생 기자
  • 승인 2024.06.11 10:55
  • 댓글 0
이 기사를 공유합니다

 

/합천군/
/합천군/

합천군은 여름철 수인성‧식품매개 감염병 집단발생에 대비해 24시간 비상방역체계가동으로 집단발생을 모니터링하고 지역사회 감염병 모니터망 운영, 의료기관 및 관련기관과 협력체계 구축, 수인성‧식품매개 감염병 및 식중독 예방교육과 홍보에 총력을 다하고 있다고 11일 밝혔다.

수인성‧식품매개 감염병이란 세균, 바이러스 등에 오염된 물이나 식품 섭취로 인해 설사, 복통, 구토 등 위장관 증상이 주로 발생하는 질환이다.

대표적으로 콜레라, 장티푸스, 파라티푸스, 세균성이질, 장출혈성대장균감염증, 비브리오패혈증, 노로바이러스 등이 있다.

특히 하절기(5~9월)는 고온다습한 날씨로 인해 병원체가 쉽게 증식할 수 있는 환경으로 수인성‧식품매개 감염병 및 식중독의 예방과 관리가 매우 중요한 시기다.

수인성‧식품매개 감염병 예방을 위해서는 △30초 이상 올바른 손씻기 생활화 △ 채소․과일 흐르는 물에 깨끗이 씻어 먹기 △음식물 충분히 익혀먹기 △끓인 물 마시기 △설사 증상이 있는 경우 음식 조리 및 준비 금지 △칼‧도마 분리 사용 등 위생적으로 조리하기 등의 예방수칙을 지키는 것이 중요하다.

또한 외부 활동 및 국‧내외 여행 시 식중독 예방수칙을 준수하도록 강조하고 있다. △조리음식 신속히 먹기 △조리된 음식 보관 온도 관리 철저 △음식 담을 때 위생장갑, 조리기구 사용 △남은 음식은 폐기해야 한다.

보건소 관계자는 “안전한 음식물 섭취와 손씻기 등 감염병 예방수칙을 실천하고, 신속한 대응을 위해 설사, 구토 등 유증상 환자가 집단발생(2인 이상) 하면 보건소로 즉시 신고해달라”고 말했다.


댓글삭제
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.
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?
댓글 0
댓글쓰기
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·계정인증을 통해
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.